본문 바로가기
투자 공부/초보들을 위한 주식 상식

인덱스 펀드와 ETF의 차이점 - 6가지

by 구르는 콩(ex) 2020. 4. 19.

인덱스 펀드와 ETF의 차이점 - 6가지

 

#인덱스 펀드 vs  ETF (둘이 다른 거였어?)

여러 곳에서 인덱스 펀드와 ETF를 자주 혼용하면서, 많은 분들이 이 두 가지가 동일한 것이라고 생각하고 계신 것 같습니다.

사실 그럴 만도 한 게, 두 가지가 굉장히 닮은 점이 많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닮은 것은 많아도, 엄연히 다른 것들도 있는데요, 

오늘 포스트를 통해 인덱스 펀드와 ETF의 차이점 6가지에 대해 소개해보도록 하겠습니다.

 


 

# 첫째, 펀드인가 주식인가 

처음으로 다른 점을 이야기하자면, 이 두 상품의 본질을 들여다봐야 합니다. 

인덱스 펀드는 상품명에서 나타나듯, 엄연한 '펀드' 상품이고, ETF는 (상장지수펀드)라고는 하지만, 상장되어 있는 펀드를 뜻함으로써 정확히는 주식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인덱스 펀드에 가입하시려면, 펀드 계좌를 개설하셔야 하고, ETF에 투자하시려면 일반 주식 계좌를 개설하셔야 합니다. 

 

<추천 포스트>

주식 초보들을 위한 - ETF 간단 정리

 

주식 사는 법! [1편] - (평생 수수로 무료) '모바일증권나무' 계좌 개설 

 

 


 

#둘째, 지수를 정확히 추적하는가?

인덱스 펀드와 ETF 모두, 어떠한 '지수'를 추종한다는 점에서 같습니다. 

예를 들어, '코스피 200 지수'를 추종한다면, 이 지수 안에 포함되어 있는 자산군과 똑같이 각자의 상품에 편입시키는 것이지요. 

하지만 여기서 작은 차이점이 발생하는데, 인덱스 펀드의 경우 같은 지수를 추종한다 하더라도, 펀드 매니저의 재량으로 아주 작은 양의 변화를 주는 경우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코스피 200 지수'에는 삼성전자의 비율이 30% 인데 펀드 매니저가 31%를 가져갈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ETF의 경우 추종하는 '지수'를 거의 완벽하게 따라갑니다.

 


 

#셋째, 단기간 투자에 적합한가?

인덱스 펀드의 경우 하루 동안의 '기준가'가 정해져 있습니다. 

그렇기에, 단기 투자자분들에게는 적합하지 않은 상품이 되겠습니다. 

펀드는 오전에 가입을 하든, 오후에 가입하든, 그 하루 동안에는 '기준가'대로만 적용되기 때문이죠. 

반면에 ETF는 상장되어 있는 주식이기 때문에, 일반 주식과 동일하게 실시간으로 주가가 움직입니다. 

 


 

#넷째, 환매 수수료

인덱스 펀드는 다른 펀드 상품들과 동일하게 환매 시 수수료가 붙습니다. 

(환매란, 아직 만기를 채우지 않은 펀드 상품을 만기 날짜 이전에 찾는 행위를 말합니다.)

반대로, ETF는 실시간으로 거래되는 주식인 만큼, 매수와 매도가 자유롭게 이루어집니다. 

 


 

#다섯째, 보수 차이

다른 액티브 펀드들에 비해 인덱스 펀드도 물론 보수가 싼 편입니다. 

인덱스 펀드는 보통 연 0.5% ~0.7% 정도의 운용 보수를 내야 합니다. 

하지만, ETF는 비교적 더 저렴한 연 0.3% 정도의 보수가 들어갑니다.

퍼센트로 보면 큰 차이가 없는 것만 같지만, 액수가 커질수록 체감 크기도 변한다는 사실 잊지 말아 주세요!

 


 

#여섯째, 상품의 다양성

국내의 존재하는 펀드의 총개수는 많지만, 그중에 인덱스 펀드는 많이 없습니다. 

대부분이 액티브 펀드인 것이지요.

(왜일까요? 증권사 입장에서는 보수를 훨씬 더 많이 받는 액티브 펀드가 돈벌이가 되기 때문입니다) 

그에 반해, 약 450가지가 넘는 ETF 상품들이 국내 주식시장에 상장되어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 ETF 중에는 굉장히 다양한 종류들이 있는데 몇 가지만 말씀드리자면 아래와 같습니다:

국내 주식 ETF, 해외 주식 ETF, 원유 ETF, 금 ETF, 의료기기 ETF, 배당주 ETF, 등등

 


 

#ETF를 더 추천하는 이유

사실 여기까지만 꼼꼼하게 읽으셨더라도 그 이유에 대해 이미 알고 계실 거라 생각합니다. 

편의성이나, 수수료, 보수, 그리고 다양성 등을 모두 고려했을 때 ETF가 더 메리트가 큰 상품이라고 결론 지을 수 있겠습니다. 

혹시 두 가지를 놓고 어디에 투자할지 고민하고 계셨다면, 위에 내용들을 유념하시고 진행하시길 바랍니다. 

오늘 글도 도움이 되셨길 바라며, 다음에도 유익한 글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댓글4